뉴스Biz 기획

+

[100년기업으로 도약 K-ESG⑧] 한화 "글로벌 기업 핵심 원칙, ESG"

기업의 미래는 이제 ‘ESG’에 달렸다. 기업의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ronment)·사회(Social)·지배구조(Governance)를 뜻하는 ESG는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는 경영철학으로 자리잡았다. 대한민국 경제를 선도하는 주요 기업의 ESG경영을 살펴보고 한국형 K-ESG의 미래를 살펴봤다 <편집자주>.[뉴스비

[문재인 정부 위기의 부동산⑤] 홍 부총리 ‘부동산 담화’ 반성도 정책도 없어…“지금은 고점 집 사면 후회”

문재인 정부 4년간 20번이 넘는 부동산 대책이 발표됐다. 하지만 집값은 정부의 대책을 비웃듯 여전히 상승 중이다. 새로운 정책이 시장에서 제자리를 잡기까진 2~3년의 시간이 필요하다. 갈피를 잡지 못하는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짚어보고, 여전히 불안한 시장을 살펴봤다<편집자주>.[뉴스비즈=이백수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8일

[美中반도체전쟁, 한국의선택은⑤] 끝나지 않은 중국 반도체 굴기…한국은 '샌드위치' 신세로

신냉전이 찾아왔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그동안 중국과 한국에 의존하던 반도체의 자급을 선언했다. 바이든 정부 들어서도 대중 압박은 계속되고 있다. 미중의 반도체 전쟁에서 한국은 선택을 강요받는 중이다. 초격차의 상징인 한국의 반도체 산업은 기술적으로 정치적으로 매서운 도전과 치열한 경쟁에 내몰렸다. 새로운 도전이 될지 추월을 당할지 기로에 선 한국

[코로나 넘어서는 대한민국⑤] "신혼여행 갈 수 있을까" 달라진 결혼풍경

지난해 2월 코로나19가 대한민국을 강타한 후 국민의 삶과 나라 경제에 큰 변화가 몰려왔다. 순식간에 호황산업은 폐업으로 전락했고, 비대면의 키워드로 산업계가 재편됐다. 일상은 무너졌지만 새로운 희망도 생겨났다. 점차 내수는 회복되고 무역량도 급증하고 있다. 새로운 희망이 보인다<편집자주>. [뉴스비즈=홍지민 기자] 사랑하는 사람과의 로맨틱하고

섹션 헤드라인

2분기 해외직접투자액 165억 달러…9분기 만에 최대 증가

[뉴스비즈=김주식 기자] 올해 2분기 해외직접투자액이 코로나19 이전 수준까지 회복됐다. 전년동기대비 26.8% 급등했는데, 9분기 만의 최대 증가다. 기저효과에 제조업·도소매업 분야 투자 증가가 더해져 반등한 것으로 해석된다. 해외직접투자는 기업이 해외 경영을 위해 자금을 투입하는 것으로, 주로 중·장기 경영 계획에 따라 의사 결정이 되는 경우가 많다.

코스피 닷새만에 하락…3130선으로 밀려

[뉴스비즈=김주식 기자] '헝다(恒大) 파산 우려' 파도가 결국 장터에 당도했다. '중화권 증시의 변동성'이 만들낸 파고는 몹시 거칠었다. 350조원에 달하는 부채가 향후 어떤 괴물로 돌변할 지 그 누구도 장담못하니, 그럴만도 했다. 그렇지 않아도 '마카오 카지노 산업 규제' 파도가 일렁이는 마당이다. 여기에 다음

공공비축 쌀 매입량 35만→45만t 확대…2023년 소비기한 표시제 시행

[뉴스비즈=김주식 기자] 쌀 정부 비축량을 내년부터 35만t에서 45만t으로 확대한다. 수입 의존도가 높은 밀과 콩의 자급률을 높인다. 최근 국제 곡물 가격 상승과 코로나19에 따른 물류 차질 등으로 식량안보의 중요성이 부각된 데 따른 조치다. 2023년부터는 소비기한 표시제를 시행해 불필요한 음식물 쓰레기 발생을 줄인다. 소득 계층별 영양 불균형을 해소하

산업

+

금융·증권

+

정치·사회

+

문화·건강

+